전화문의 1688-4849 (영업 1번 | 결제문의 2번) / 메일문의 영업 cloud@iwinv.kr | 과금 taxbill@iwinv.kr

story of smileserv

iwin story v story

CDN급 스토리지 4X mirror / 최대 20,000 IOPS

1++ 등급 소고기는 불고기 양념하지 않습니다.

1++ 높은 등급 소고기는 불고기 양념을 하지는 않습니다. 드라이에이징이네 웨트에이징이네 이러한 장시간의 숙성도 필요 하지 않습니다. 사나흘 정도 지나 경직이 풀리면 잘 달궈진 스테이크 팬에 적당히 구워 소금 후추면 고기의 참맛을 압니다. 숯불에 직화한다면 그 맛은 더 예술입니다.

AWS 유저들을 만나보면 다양한 API를 이야기 합니다.
"채팅 서비스를 하는데 동접자 폭주에 대비해서 no sql이 필요 합니다." "이미지 처리를 위해서.."

스토리지만 받쳐주면 굳이 API를 뭘 쓸지 고민하지 않고 바로 직접 코딩 해도 되는 사례가 상당수 입니다. DB 퍼포먼스 부하 분산 때에 no sql을 쓴다면 우리 스토리지에 MYSQL을 사용해도 충분히 그러한 부하를 쉽게 처리 할 수 있습니다. 대표적으로 KAKAO TALK은 고성능 SSD에 마리아 DB 로 챗 부하를 처리하고 있는 사례가 있습니다.

만일 부하가 고민 이시라면 , API 를 고민하기전에 우리 서비스의 직접 연결하여 데이터를 전송할수 있도록 처리 하는게 답입니다. ALL 플래시 메모리 기반의 CDN급 스토리지의 퍼포먼스는 귀하의 어떤 부하에도 대응 합니다.

CDN급 스토리지? 컨텐츠 전송에 특화할 수 있도록 I/O 퍼포먼스를 최대 50만 IOPS 까지 업그레이드된 스토리지 서비스 입니다. 캐시 서비스 용으로 전환이 가능 할 정도로 속도와 안정성을 보장하는 스토리지 입니다.

무지 막지한 퍼포먼스 All Flash Storage

우리 서비스의 가장 큰 강점은 이번 서비스를 위해서 자체 개발한 하드웨어 기반의 All Flash Storage로 구성한 점입니다. iwinv 최대 20,000 IOPS는 A사 최대 선택 20,000 IOPS와 대비해 보면 하드디스크 스토리지 서비스 정도의 금액입니다.

1

속도와 안정성 : 결코 깨지지 않는 스토리지 시스템 4X mirror

raid 1+0 & ceph mirror

서버호스팅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가장 안타까웠던 일은, 백업을 해두지 않은 고객의 하드디스크 망실 시 더이상 사업을 복구 못했던 사연이 아닐까 합니다. 아무리 백업의 중요성을 이야기해도 백업을 하지 않을 뿐더러, 백업이 실시간 되지 않는 관계로 데이타 망실로 인해 서비스에 데미지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. 서버 담당자 없이 리얼 서버로 서비스를 운영하는 경우 발생 할 수 있는 사고입니다.
이런 이유로 서버클라우드 서비스에서 제공되는 스토리지의 데이타 영역은 (vcore,real core,real server)은 ALL Flash Storage 를 raid 1+0으로 묶은 뒤 , 다시 CEPH(http://ceph.com) 분산 스토리지 파일 시스템 위에서 미러링을 하여 서비스 합니다. 한마디로 4개의 동일본이 운영되는 서비스를 제공합니다.

raid 실패율 :
10년의 확률을 염두에 둘 경우 raid 6 -> raid 10 -> raid 5 실패 확률이 나타납니다. raid 6은 데이타 안정성은 높으나 퍼포먼스를 염두에 둘 경우 raid 10 기반의 서비스를 운영 할 수 밖에 없는 이유입니다.

2

우리 서비스는 데이타의 읽기/쓰기의 퍼포먼스와 데이타 망실 위험을 고려하여 과거에 raid 1+0을 기준으로 운영을 하고 데이타를 백업하는 방법으로 서비스를 운영하였습니다.
그러할 경우 10년에 데이타 망실 사고가 날 확률은 위의 자료를 기준으로 0.078%의 장애 확률을 가집니다. 만대에 한대 정도의 스토리지가 망실 사고가 날 수 있다는 이야기 입니다. 물론 우리 서비스에는 아직까지 1+0 스토리지의 망실 사고는 없었습니다. 그러나 보존되어 있는 백업 자료로 복구를 하는데 최대 일주일 전의 자료를 복구하게 됩니다.

IwinV 서비스 부터는 데이타 영역은 All Flash Storage를 raid 1+0 으로 묶은 뒤에 CEPH(http://ceph.com)기반의 미러링을 합니다. 이론적으로 10년 장애율을 0.078*0.078 = 0.006084% 의 스토리지 백만대의 한대꼴의 장애 확률을 가지게 됩니다. 그리고 주 1회 백업을 합니다.

한마디로 1+0 으로 묶고 그걸 또 미러링을 합니다. 총 4x의 데이타가 스토리지 내에 존재를 합니다. 그리고 별도 서버에서 백업을 합니다.

(주의 : 운영 체제 영역은 스토리지 영역이 아니라 로컬 영역에서 서비스 됩니다. 주 일회 백업은 하나, 망실의 위험은 늘 상존 합니다. 운영체제 영역 망실로 인한 데이타 손실 부분에 대하여 별도의 책임은 지지 않습니다. 별도 데이타 스토리지 를 신청하여 사용을 요구 하는 이유입니다.)